본문 바로가기

기술

경량화부터 생산 효율성까지, 3D 프린터가 만드는 자동차 세상 2023. 1. 27. 3D 프린팅 기술은 3차원의 그래픽 설계를 기반으로 폴리머, 금속, 종이 같은 물질을 쌓아 올려 입체물을 만드는 기술입니다. 다양한 소재로 복잡한 형상을 구현할 수 있어 인공장기부터 건축물, 항공우주 분야까지 두루 활용되며 제조업에 일대 혁신을 일으키고 있는데요. 오늘은 자동차 산업에서 3D 프린팅 기술을 활용한 사례를 살펴보고, 관련 기술에 대한 전망에 대해 이야기해보겠습니다. 자동차에 3D 프린팅 기술이 들어가는 이유 3D 프린팅은 소재를 깎거나 녹여서 만들어야 했던 기존 방식으로 제작하기 어렵거나 구조적으로 복잡한 모양의 부품도 설계에 가깝게 입체적으로 생산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는데요. 세라믹이나 금속도 소재로 활용할 수 있고, 여러 개로 나누어 제작해야 했던 부품들을 하나로 통합 설계할 수 있어..
바퀴 달린 스마트폰… 스마트 모빌리티 시대가 열린다 2023. 1. 17. 과거 자동차의 품질이 엔진 등 운전 성능을 좌우하는 기계 중심이었다면, 미래에는 반도체와 소프트웨어가 경쟁력을 좌우하는 ‘소프트웨어 중심의 자동차(SDV, Software defined Vehicle)’로 발전될 전망입니다. 현대자동차그룹은 지난 1월 3일 전동화와 SDV 전환에 속도를 내고 자율주행 등 신사업 현실화를 추진하는 내용을 담은 신년 경영 구상을 발표했는데요. 특히 2025년까지 모든 차종을 SDV로 대전환해 새로운 스마트 모빌리티 시대를 열 것이라고 선언했습니다. 소프트웨어 기술 내재화하는 현대차그룹 이날 신년회에서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은 소프트웨어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연구개발을 비롯한 회사 전반의 시스템을 소프트웨어 중심으로 전환하여 완벽한 SDV를 만들 수 있는 역량을 확보할 것을 ..
나 떨고 있니? 극한의 추위! 시트연구원을 체험하다! 2023. 1. 13. ‘워크맨’은 방송인 장성규가 프로 일잘러로 불리는 ‘전설의 워크맨’을 만나 다양한 직업을 체험하며 일터의 생생한 정보를 솔직한 입담으로 풀어내는 유튜브 콘텐츠인데요. 지난 1월 13일 공개된 편에서는 현대트랜시스 동탄 시트 연구 센터에 방문해 소리만 듣고 데시벨이 얼마인지 맞추는 ‘소리의 달인’ 전설의 워크맨과 티격태격 대환장 케미를 선보이며 웃음 버튼을 자극했습니다. 특히 장성규는 하나의 자동차 시트가 완성되기까지 진행되는 다양한 테스트를 직접 체험해보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인데요. 워크맨이 자동차 시트 연구소에서 어떤 하루를 보냈는지 함께 알아볼까요? 자동차 핵심 부품을 생산하는 현대트랜시스 현대트랜시스는 현대자동차그룹의 핵심 부품 계열사인데요. 소형 세단부터 스포츠유틸리티차(SUV), 전기..
완성차 업계, CES 2023에서 미래 모빌리티 청사진 제시 2023. 1. 10. 매년 초 미국 라스베이거스로 전 세계의 이목이 쏠립니다. 세계 최대 규모의 IT 전시회 CES(Consumer Electronics Show)가 열리기 때문인데요. 코로나19 이후 3년 만에 대면으로 개최된 CES 2023은 174개국에서 3,100여 개의 기업이 참가했고, 행사장 규모도 지난해보다 1.5배 커져 역대 최대 수준으로 오픈 전부터 큰 기대를 모았습니다. 올해는 ‘빠져들어라(Be in it)’라는 슬로건을 앞세워 한층 진화한 IT기술과 인공지능(AI), 모빌리티, 메타버스, ESG 등의 기술이 공개되었습니다. 오늘은 CES 2023에서 주목받은 완성차 업체의 모빌리티 기술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CES 2023의 5가지 핵심 키워드 미국 소비자기술협회(CTA)는 올해 CES를 관통하는 키워..
2023년 알아두면 좋을 모빌리티 이슈 총정리 2023. 1. 5. 2022년의 모빌리티 이슈를 한마디로 정리하자면 ‘전기차 춘추전국시대’였는데요. 주요 제조사별로 다양한 차종이 출시되었으며, 빠르게 성장하는 전기차 시장에 선제 대응하기 위해 충전 인프라와 서비스도 확대되었습니다. 그러나 글로벌 반도체 대란에 따른 생산과 공급 문제가 발생하면서 전기차 시장이 폭발적으로 성장하기에는 한계가 있었습니다. 그 밖에 글로벌 완성차 업체들의 다양한 사업 영역으로의 확대도 큰 이슈였는데요. 기존 내연 기관 중심의 자동차 제조 기업에서 탈피해 자율주행, 로보틱스, 도심항공교통(UAM), 목적기반모빌리티(PBV) 등 모빌리티 전반으로 사업 영역을 확장했죠. 오늘은 모빌리티 패러다임의 대전환 속에서 2023년에는 어떤 이슈들을 주목하면 좋을 지 함께 알아보겠습니다. 1. 전동화의 마지막..
인공지능 AI 기술, 과연 어디까지 왔을까? 2023. 1. 3. 작년 10월 웹툰계를 뒤흔든 소식이 하나 있었죠. ‘공포의 외인구단’으로 유명한 이현세 작가가 인공지능에게 자신의 만화 작법을 가르치기로 했다는 것인데요. 지난 44년간 자신이 창작한 약 4천여 권의 작품을 AI에게 학습시켜, AI가 스스로 작품을 생산하고 자신의 만화 세계를 이어가도록 하겠다는 계획입니다. 이렇게 4차 산업혁명의 핵심으로 일컬어지는 AI 기술이 하루가 다르게 발전하면서 세계 유수의 기업들도 앞다퉈 이를 활용한 신기술을 선보이고 있는데요. 이동 수단인 모빌리티, 인간의 한계를 극복하게 해주는 로보틱스, 완벽한 가상세계를 구현하는 메타버스까지 AI는 일상의 사소한 부분부터 그림이나 소설 같은 예술 분야를 넘나들며 거의 모든 분야에 활용되고 있습니다. AI 기술, 상상을 현실로 만들다 매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