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문화

움직이는 집? 모터홈과 카라반의 세계로 2020. 6. 24. 마음 가는 순간 ‘바퀴 달린 집’을 타고 가보고 싶었던 곳에서 먹고, 자고, 쉴 수 있게 해주는 움직이는 집 알빙을 들어보셨나요? 알빙(Rving)은 RV(Recreational Vehicle)와 캠핑(Camping)의 합성어로, 레저용 차량으로 캠핑을 즐기는 것을 말합니다. 차량을 캠핑카로 개조했다면 모터홈, 차량으로 견인하며 단독으로 사용할 수 있는 것은 캐러밴이라 하죠. 내가 가는 곳이 집이 되는 모터홈과 캐러밴의 세계를 현대트랜시스가 소개합니다. Motor Home Case① 독일 그랜드 캘리포니아600 승차 인원 최대 4인/가격 약 1억1000만원부터 그랜드 캘리포니아는 폭스바겐의 상용차인 크래프터 밴을 베이스로 한 모터홈입니다. 흔치 않게도 완성차 그룹인 폭스바겐이 직접 제작합니다. 외형은 투..
강아지와 안전한 여름철 드라이빙 방법은? 2020. 6. 19. ‘펫펨족’이라는 신조어를 아시나요? Pet+Family의 합성어로 강아지를 가족과 같이 귀중한 존재로 여기는 사람들을 뜻합니다. 이런 신조어가 나올 만큼 강아지는 한 가족 구성원으로 자리 잡았죠. 본격적인 여름 시작에 앞서 강아지와 함께 여행 계획을 세우는 분들도 많을 텐데요. 여름철, 강아지와 자동차 탑승 시 놓쳐서는 안 될 주의사항을 살펴보겠습니다. 잠깐! 탑승 전에는? 더운 여름철 강아지는 사람과 마찬가지로 물을 많이 섭취합니다. 그뿐만 아니라 자동차에 탑승하는 것이 아직 익숙하지 않은 강아지의 경우 긴장을 하면 배변이 급해질 수 있죠. 따라서 자동차에 탑승하기 전에 배변 활동을 미리 할 수 있도록 가벼운 산책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만약 드라이브 중에 강아지가 물을 먹고 싶어 한다면 물을 한꺼번에..
포스트 코로나, 공유 모빌리티의 방향은? 2020. 6. 17. 공유 모빌리티의 대중화는 이동의 편리함을 가져왔습니다. 이제 사람들은 자동차를 소유하지 않고 사용하고 싶은 순간에 필요한 만큼 이용합니다. 전 세계에 예상치 못한 상황이 펼쳐진 지금, 공유 모빌리티는 어느 방향으로 향하는지 현대트랜시스와 함께 살펴보겠습니다. 코로나19 사태 속 공유 모빌리티 예기치 못한 코로나19 사태는 자동차 공유 모빌리티 생태계에도 많은 영향을 미치고 있습니다. 자택대기명령을 내린 미국에서는 우버와 리프트 탑승객이 80%나 감소했고, 세계 2위 렌터카 업체 허츠는 5월 22일 델라웨어 파산법원에 파산 보호를 신청했습니다. 우리나라 상황도 유사합니다. 모바일인덱스가 카카오T와 T맵 택시 이용자 추이를 분석한 결과 (안드로이드 기준)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셋째 주 337만 7489건이..
지금은 차박시대! 차캉스를 아시나요? 2020. 5. 13.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에서 명 연기를 보여준 ‘안보현’ 배우가 MBC 예능프로그램 에서 비대면 캠핑법으로 ‘차박’을 해서 큰 화제가 됐었죠. 차에서 하룻밤을 자며 여행하는 ‘차박’의 인기는 식을 줄 모릅니다. 차박을 ‘움직이는 작은 집’ 이라고 표현하며 차박 관련 신조어 불멍, 우중차박, 접대차박, 우중고립, 차캉스 등도 계속해서 언급되고 있습니다. ‘차박매트’는 차박을 할 때 차량 뒷좌석을 접어 잠자는 공간을 만들기 위한 필수품인데요. 한 온라인 쇼핑몰에서 ‘차박매트’ 매출이 최근 한 달간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했을 때 무려 6배나 증가했다고 합니다. 그뿐만 아니라 차박 할 때 유용한 SUV 판매도 급증했으며 간편 조리식품, 휴대용 스피커, 가스버너 등 차박 관련 용품이 불티나게 판매되고 있는 상황이죠..
코로나19, 내가 알고 있던 정보가 모두 가짜? 2020. 5. 6.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에도 검증되지 않은 가짜 뉴스가 많은 사람을 헷갈리게 합니다. 바이러스만큼이나 무서운 것이 가짜 뉴스라는 말이 나올 만큼 이럴 때일수록 정확한 정보가 중요하죠. 그래서 현대트랜시스에서 준비했습니다. 코로나19 팩트 체크! 질병관리본부와 언론이 직접 인증한 내용을 통해 수많은 가짜 정보에 헷갈리는 여러분의 궁금증을 풀어드리겠습니다. 진단 검사 비용은 16만 원이지만 중앙방역 대책 본부의 지침에 따라 기준에 부합하다고 판단한 사람에게는 무료입니다. 중국 등 코로나19 발생 국가 및 지역 방문자, 확진 환자의 증상 발생 기간 중 확진 환자와 접촉 후 14일 이내 발열 또는 호흡기 증상이 나타난 사람, 의사의 소견에 따라 코로나19가 의심되는 사람은 무료검사 대상이죠. 무료검사 대상..
대자연이 주는 감동적 여행지 페로제도 2020. 4. 20. 페로제도 여행은 한 스마트폰 광고를 통해서 시작되었습니다. 스마트폰의 새로운 디자인과 높은 사양을 앞세운 광고였지만 정작 눈에 띈 것은 광고 속 배경이었습니다. 절벽의 단충과 폭포, 그리고 섬의 분위기가 주는 초현실적인 풍경이 아이슬란드와 흡사하면서도 달랐죠. 광고 속 장소에 대한 궁금증이 커질수록 잠들어 있던 여행 세포도 깨어나기 시작했죠. 심장을 뛰게 한 그곳은 바로 북유럽의 작은 섬나라 페로제도였습니다. 18개의 섬으로 이루어진 페로제도는 북대서양의 아이슬란드와 노르웨이, 그리고 스코틀랜드 한가운데 있습니다. 면적은 제주도보다 작아서 일주일이면 페로제도를 즐기기에 충분하죠. 문제는 한국에서 페로제도까지 가는 직항이 없어 덴마크 코펜하겐을 거쳐야 한다는 것! 그런데 코펜하겐까지 가는 직항도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