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동차소프트웨어

(3)

바퀴 달린 스마트폰… 스마트 모빌리티 시대가 열린다 과거 자동차의 품질이 엔진 등 운전 성능을 좌우하는 기계 중심이었다면, 미래에는 반도체와 소프트웨어가 경쟁력을 좌우하는 ‘소프트웨어 중심의 자동차(SDV, Software defined Vehicle)’로 발전될 전망입니다. 현대자동차그룹은 지난 1월 3일 전동화와 SDV 전환에 속도를 내고 자율주행 등 신사업 현실화를 추진하는 내용을 담은 신년 경영 구상을 발표했는데요. 특히 2025년까지 모든 차종을 SDV로 대전환해 새로운 스마트 모빌리티 시대를 열 것이라고 선언했습니다. 소프트웨어 기술 내재화하는 현대차그룹 이날 신년회에서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은 소프트웨어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연구개발을 비롯한 회사 전반의 시스템을 소프트웨어 중심으로 전환하여 완벽한 SDV를 만들 수 있는 역량을 확보할 것을 .. T.Tech
글로벌 완성차 기업들의 소프트웨어 총력전 그동안 자동차 소프트웨어는 차량 인포테인먼트를 지원하는 도구로 여겨졌습니다. 하지만 최근 이런 상식이 무너지고 있는데요. 목적지만 입력하면 자동차가 스스로 이동하는 자율주행 시대에는 하드웨어보다는 소프트웨어로 자동차 시장의 중심이 이동하기 때문입니다. 자동차에 어떤 소프트웨어가 탑재되는 지에 따라 차량의 성능과 성격이 결정되는 시대가 온 것이죠. 이에 따라 글로벌 완성차 기업들은 차별화된 AI·소프트웨어 기술력을 갖추기 위해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습니다. 소프트웨어가 자동차를 결정한다? ‘소프트웨어 정의 차량(Software Defined Vehicle, SDV)’이란 소프트웨어가 중심이 되어 하드웨어를 지배하는 차량을 의미합니다. 이를 위해 자동차는 고성능의 컴퓨팅 시스템과 통신 시스템을 갖춰야 하는데요.. T.Tech
자동차 핵심 키워드가 소프트웨어인 세 가지 이유 요즘 글로벌 완성차 기업들의 사업 전략 발표에 빠지지 않고 등장하는 용어는 바로 ‘소프트웨어’입니다. 자동차는 그간 대표적인 하드웨어 제품으로 인식되어 왔는데, 모빌리티에서 빠질 수 없는 핵심 키워드로 소프트웨어가 떠오른 이유는 무엇일까요? 이제 자동차는 기술의 발전으로 ‘달리는 컴퓨터’라고 할 수 있습니다. 소프트웨어를 기반으로 한 수많은 장치들이 있기 때문인데요. 많이 이용되는 블루투스부터 증강현실 내비게이션, 카투홈(Car-to-Home) 등이 대표적인 예시라고 할 수 있습니다. 자동차의 가치, 소프트웨어가 결정한다. 그동안 프리미엄 자동차에 옵션으로 탑재되었던 운전자 보조 시스템(ADAS) 같은 전자 제어 장치나 첨단 기술은 이제 기술의 표준화로 차량에 따라 기본 옵션으로 적용되기도 합니다. 긴급.. T.Te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