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재생모빌리티

2022 밀라노 디자인 위크에 웬 자동차 인테리어? 2022. 6. 22. 지난 6월 6일부터 12일까지 이탈리아에서 진행된 ‘밀라노 디자인 위크 2022’가 성공적으로 막을 내렸습니다. 대형 컨벤션 센터인 피에라 밀라노 로에서 개최된 국제 가구박람회 ‘살로네 델 모빌레(Salone del mobile)’를 비롯해 거리 곳곳에서는 장외 전시인 ‘푸오리 살로네(Fuori Salone)’가 진행되었는데요. 특히 가구회사 뿐만 아니라 자동차회사, 예술, 패션 등 다양한 산업 군에서 참가한 팝업스토의 형식의 푸오리 살로네 장외전시를 통해 혁신적이고 미래적인 디자인 철학, 지향점을 엿볼 수 있었습니다. 마치 가전박람회였던 CES가 각종 자동차 회사들의 미래를 살펴볼 수 있는 박람회장으로 확대된 것처럼, 가구박람회인 밀라노 디자인위크 역시 그러했는데요. 밀라노 디자인위크 2022에 참가한..
6월 6일 밀라노에서 첫 공개! 현대트랜시스의 미래 모빌리티 공간 A to Z 2022. 6. 7. 현대트랜시스가 6월 6일부터 12일까지 이탈리아에서 열리는 2022 밀라노 디자인 위크에서 친환경 모빌리티 공간 디자인 비전을 공개했습니다. 현대트랜시스는 ‘재생 모빌리티로의 전환(Shift to Regenerative Mobility)’이라는 테마를 담고 있는 미래 친환경 모빌리티 컨셉 시트와 함께, 한국과 이탈리아의 다양한 파트너들과 협업하여 완성한 지속가능한 라이프 스타일 디자인 제품 컬렉션을 함께 선보일 계획입니다. 자동차 부품회사가 밀라노 디자인 위크에 참여한 이유는? 올해로 60주년을 맞이하는 밀라노 디자인 위크는 세계 최대 규모의 디자인 전시회입니다. 대형 컨벤션 센터인 피에라 밀라노에서 개최되는 국제 가구 박람회 ‘살로네 델 모빌레(Salone del mobile)’를 비롯해 거리 곳곳에서..
이탈리아에서 주목받은 우리나라 자동차 시트는? 2022. 2. 23. 미래 모빌리티 시트를 연구, 개발, 생산하는 현대트랜시스는 지구의 미래를 위해 지속가능한 가죽의 생산 방법과 사용 방향을 고민하며, 미래 시트 기술 방향을 ‘재생 모빌리티’로 확장해 나가고 있습니다. 오늘은 현대트랜시스가 2월 22일부터 24일까지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리는 ‘리니아펠레 국제가죽박람회(Lineapelle International Leather Fair)’에서 전세계 최초로 선보인 지속가능한 미래 모빌리티 시트 컨셉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세계 가죽 산업의 혁신을 이끄는 리니아펠레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리는 리니아펠레는 세계 최대의 국제가죽박람회로 가죽제품을 비롯해 액세사리, 신발, 의류와 가방 등을 전시하는 행사입니다. 특히 ‘가죽의 지속가능성’에 대한 새로운 방향을 제시하며 세계 가죽산..
이탈리아 국제가죽박람회에서 전세계 최초로 공개될 미래 모빌리티 시트는? 2022. 1. 27. 미래차 시대로 전환되어 가면서 자동차 내부의 모습도 크게 변화되어 가고 있죠. 그 중 가장 진화를 거듭하고 있는 것이 자동차 시트라는 것을 인지하고 있는 분들이 많지 않은데요. 자동차 시트는 탑승자에게 안락함을 선사하는 역할뿐 아니라 차량 실내 이미지에 큰 영향을 줍니다. 과거에는 단순히 각도 조절에 그쳤지만 최근 자동차 시트는 좌석의 역할을 넘어 프리미엄 감성을 제공하는 동시에 각종 첨단 기술을 적용해 운전자에게 최상의 환경과 불의의 사고 발생 시 운전자의 안전까지 지켜주고 있죠. 그렇다면 미래 자동차에서는 시트가 어떻게 변경될까요? 오늘은 제네시스 브랜드를 비롯해 최고급 차종의 시트를 생산하는 글로벌 자동차 부품 시스템 기업인 현대트랜시스가 세계 최초로 선보인 미래형 모빌리티 시트 콘셉트을 살펴보겠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