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기차

겨울철 슬기로운 전기차 생활 2021. 11. 27. 서울 지역의 첫눈이 지난해보다 한 달 이른 지난 10일에 내렸습니다. 첫눈이 빨리 오면 그 해 겨울이 춥다는 속설 때문에 벌써 추위를 걱정하는 분들도 계신 것 같은데요. 올 겨울은 예년보다 춥고, 일시적으로 기온이 급격히 떨어지며 극과 극의 날씨를 보일 것이라고 합니다. 강추위가 신경 쓰이는 것은 사람 뿐 아니라 자동차도 마찬가지입니다. 운전자들은 겨울철에 기습 추위, 눈 등의 외부 요인을 항상 체크하게 되죠. 특히 전기차 오너는 겨울철 급속 충전 속도가 느려지는 현상을 겪기도 하고 주행 거리 감소에 당황하기도 합니다. 또한 올 초 강원 영동지방에 내린 기습 폭설로 차량 수백 대가 8시간가량 고립된 가운데 전기차의 방전으로 정체 현상이 심화되었다는 지적이 나오면서 겨울철에 전기차로 장거리를 가도 되나라는..
이제는 K-Mobility다! 유럽에서 잘 나가는 국내 친환경차는? 2021. 11. 18. 세계 각국의 탄소 중립 움직임과 맞물려 주요 완성차 기업들이 내연기관차 생산을 중단하고 전기차 전환에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전기차 대중화 시대가 되면 완성차 제조사 순위도 변동이 있을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우리나라 전기차의 브랜드의 존재감도 달라지고 있습니다. 현대차 그룹이 올해 선보인 전기차 아이오닉 5와 EV6가 출시 6개월 만에 글로벌 누적 판매량 5만 대를 돌파하며 큰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특히 자동차의 본고장이자, 자동차 강국으로 불리는 유럽 시장에서 두 차량에 대한 호평이 이어지며, 판매량도 가파르게 상승 중입니다. 현대, 기아차 자동차 본고장 유럽 잠식 유럽자동차공업협회(ACEA)에 따르면 현대차와 기아는 올해 1~3분기 유럽에서 총 77만 1,145대의 자동차를 판매했습니다. 지난해 ..
최근 가장 떠오르는 자동차 기업 TOP5는 어디?! 2021. 11. 16. 친환경 열풍과 전기차 기술의 발달로 미래 모빌리티 산업이 급속도로 발전하며 자동차 산업에 지각변동이 일어나고 있습니다. 이 과정에서 참신한 아이디어와 기술력으로 무장한 새로운 기업들이 떠오르고 있는데요. 오늘은 최근 주목받고 있는 모빌리티 라이징 기업들은 무엇이 있는지, 이들은 어떤 준비를 하고 있는지 알아보겠습니다. 아마존 전기차로 불리는 미국 스타트업 ‘리비안’ 리비안은 ‘아마존 전기차’, ‘트럭계의 테슬라’라 불리며 주목받고 있는 미국의 전기차 스타트업입니다. 2019년 아마존으로부터 8,000억 원의 투자를 받으면서 ‘아마존 전기차’라 불리게 되었죠. 리비안은 테슬라가 장악하고 있는 전기차 산업에서 차세대 주자로 기대 받으며 지난 10일 미국 나스닥 시장에 데뷔했습니다. 북미 지역은 픽업트럭에 대..
돌아온 경차 전성시대! 경형 전기차 시장 각축전 2021. 11. 10. 한때 우리나라에서 경차가 유행했던 적이 있습니다. 1990년대 티코를 시작으로 현대자동차의 아토스, 기아의 비스토와 프라이드, GM대우 마티즈 등이 잇따라 출시되며 인기를 끌었죠. 하지만 SUV가 등장하며 경차에 대한 관심이 점차 줄어들었습니다. 현대자동차는 위축된 국내 경차 시장에 다시 활기를 불어넣기 위해 엔트리급 SUV 캐스퍼를 출시했는데요. 캐스퍼는 사전 계약 기간 동안 약 2만여대를 판매하며 자동차 시장에 돌풍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자동차 업계는 캐스퍼의 돌풍이 국내 경차 시장에 지각 변동을 불러올 것으로 예측하고 있는데요. 특히 전기 자동차 시대가 본격화되면서 경형 전기차라는 새로운 시장이 열릴 것으로 기대가 모아지고 있습니다. 실용성 중시하는 유럽, 경형 전기차 수요 증가 이미 유럽을 중심으..
우리가 몰랐던 자동차 관련 최초의 기록들! 2021. 11. 3. 현대인의 필수품이 된 자동차는 인류의 역사를 바꾼 혁신적인 발명품이었습니다. 자동차가 대중화된 지 약 120년 정도 만에 자율주행 자동차를 개발할 정도로 자동차 분야는 비약적인 발전을 거듭했는데요. 우리에게 익숙한 자동차와 관련 기술의 첫 모습은 과연 어땠을까요? 오늘은 자동차와 관련된 최초의 기록들을 알아보겠습니다. 세계 최초의 대량 생산 자동차는? 세계 최초의 가솔린 자동차는 1886년 칼 벤츠가 발명한 삼륜차 ‘벤츠 페이턴트 모터바겐’입니다. 페이턴트 모터바겐은 가솔린 엔진을 사용해 3개의 바퀴를 움직이는 자전거형 자동차인데요. 여기엔 오늘날 내연기관차 엔진에서 볼 수 있는 평형추와 크랭크축, 전기 점화장치와 냉각장치 등의 핵심 기술들이 적용되었습니다. 칼 벤츠는 이 자동차를 발명하고도 만족스럽지 ..
모빌리티 전환기의 필수 키워드, 지구 온난화 2021. 10. 21. 먼 미래의 이야기인 줄 알았던 지구 온난화가 현실로 다가왔습니다. 지구를 휩쓸고 있는 기상 이변들은 이를 반등해주고 있는데요. 전 세계가 폭염과 폭우 등 극단적인 기상 현상에 시달렸으며, 우리나라도 뜨거운 여름이 지나자마자 폭우가 쏟아지는 등 예외는 아니었습니다. ‘천재지변’이라는 말을 실감할 수 있는 부분인데요. 이런 현상은 온실가스로 인해 지구의 평균 기온이 1.5도 올라간 결과입니다. 즉 인간이 초래한 천재지변인 셈이죠. 지구의 온도가 2도 이상 상승하면 지구상의 생명체들의 대규모 멸종 사태가 일어날 수 있다는 우려도 제기되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자동차 산업의 혁신만이 지구 온난화를 멈출 수 있을까요? 오늘은 빠르게 진화하는 자동차 전동화 기술의 미래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글로벌 완성차 업계, 자..